Home >게시판> Whats News
 
No. 15883   조회수:567
수원군공항 이전 ‘적정’판정, 이전작업 급물살 타나
작성자: kkc   작성일:2015-05-20  
수원 공군비행장 이전사업이 ‘적정’ 판정을 받음에 따라 이전작업이 급물살을 탈 전망이다. 그러나 이전 대상지로 거론되는 경기 남부권 지자체들이 강력히 반발하고 있어 수원 공군비행장 이전을 두고 논란은 계속될 전망이다.

국방부는 지난 14일 수원시가 제출한 군 공항 이전 건의서를 평가한 결과 총점 1000점 중 800점 이상을 얻어 ‘적정’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수원시의 이전 건의서가 ‘적정’ 판정을 받음에 따라 공군은 예비 이전 후보지를 국방부에 추천하고, 국방부는 최종 이전 후보지를 선정하게 된다.

그러나 국방부의 ‘적정’ 판정에도 불구하고 향후 논란은 계속될 전망이다.

지난 8일 열린 경기도 지역 지자체를 대상으로 한 군공항 이전사업 사전설명회에서 화성시를 비롯한 참석한 10개 지자체들은 한결같이 자신들의 지자체로의 이전을 적극 반대하고 나섰다.

화성시 관계자도 이날 “수원과 오산비행장으로 피해를 계속 받아온 화성시가 예비이전후보지로 거론되면 지역공동체가 붕괴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반대의사를 분명이했다.

국방부는 앞으로 공청회 등을 통해 수원군공항 이전에 대한 의견을 수렴한 후 반발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지만 예비후보지가 선정되면 강력한 반발에 부닥칠 것으로 예상된다. 군공항이 단순한 기피시설을 넘어서 지속적인 소음을 야기하는 주민들이 받아들일 수 없는 시설이라는공감대가 형성됐기 때문이다.

한편 수원시는 14일 양평 코바코연수원에서 열린 국방부 수원 군공항이전건의서 평가위원회에서 “7조원을 들여 기술집약형 첨단 군공항을 건설해 공군에 이양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이재준 수원시 제2부시장은 “평가전문기관 감정은 수원 군공항 부지 개발이익금이 약 7조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했다”며 “새로운 공항 부지 매입비와 활주로 등 공항시설 건설비, 이전지역 주민지원사업비를 대기에 충분하다”고 말했다. 수원 공군비행장 개발이익금으로 이전사업을 수행할 수 있다는 뜻이다.
Page : 1/9  
NO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86 일하기 좋은 뿌리전문기업 선정   kkc 2015-10-13 685
85 뿌리기업 해외 기술 커넥팅   kkc 2015-06-29 538
84 수원군공항 이전 ‘적정’판정,...   kkc 2015-05-20 567
83 화성 송산-충남 홍성간 서해안...   kkc 2015-05-20 563
82 무역관련 사이트   kkc 2015-05-20 526
81 2015년 뿌리기술 전문가 양...   kkc 2015-05-20 296
80 해상간이통관 시스템   kkc 2015-05-20 151
79 크라이슬러에 1조2000억원 ...   kkc 2011-09-17 1784
78 경기인터넷무역 프론티어 기업...   관리자 2008-05-14 7240
77 ‘08년 이노비즈 인증 코칭사...   관리자 2008-05-14 3403
처음| 1| 2| 3| 4| 5| 6| 7| 8| 9| 끝|